• Home »
  • 주요 뉴스 »
  • 중국과 동남아시아, 17년 만에 남중국해 분쟁 해결을 위한 첫 협정 체결 추진
중국과 동남아시아, 17년 만에 남중국해 분쟁 해결을 위한 첫 협정 체결 추진

중국과 동남아시아, 17년 만에 남중국해 분쟁 해결을 위한 첫 협정 체결 추진

보이스오브아메리카

바다의영유권을두고오랫동안싸워온중국과동남아시아국가들이아시아최대의영유권분쟁을해결하기위한17년의노력끝에수개월내에해양행동강령의1단계를마무리할계획이다.

아시아학자들에따르면아세안의10회원국과중국은섬의영유권까다로운문제를해결하기위해충분히대화를나누었고201911연례회의에서번째강령을체택할예정이라고한다.

강령은선박들이작은사고를피할있도록돕고, 특정정부에명시적인우선권을부여하지않으면서넓고복잡한남중국해의사고를해결하는도움을것이다. 중국에대한지역적압박이커지는가운데201969, 필리핀선박과중국선박이충돌하면서행동강령체결에속도가붙었다.

싱가포르국립대학교공공정책대학원부교수에두아르도아라랄(Eduardo Araral)행동강령체결은2002년부터17동안추진되어왔다. 강령이체결되면이정표가마련될것이다말했다.

그는“11월에정상들이다시만나면강령체결에가속도가붙을것이다라며아세안정상들이최우선의제로넣었기때문에다시의제에포함될것이다말했다.

20196방콕에서열린아세안정상회의에서아세안의장은강력한협력올해행동강령초안완료를명시한성명서를발표했다.

성명서는아세안과중국의지속적협력강화를따뜻하게환영하며상호합의한일정내에남중국해의효과적이고실질적인행동강령을조기체결하기위한협상이실질적으로진전된것에고무됐다올해에강령초안을완성하기위한노력을환영한다밝혔다.

과거행동강령을반대할까우려를샀던중국총리는지난2018행동강령이2021년까지마무리될것이라고예상했고, 지난3왕이(Wang Yi) 중국외교부장관은국영방송을통해체결일이앞당겨질것이라고말했다.

싱가포르ISEAS-유소프이샤크연구소펠로우테름삭샬렘팔라누팹(Termsak Chalermpalanupap)앞서총리는3년이걸릴것이라고말했고, 현재외교부장관왕이는3내에빨리체결될있다고했다. 나도그렇게생각한다말했다.

201969중국선박과필리핀선박이충돌하며필리핀어부22명이물에빠진사고가발생하며무엇이잘못이었는지파악하기위한합동조사가이뤄졌다.

해군대변인은중국이고의로필리핀선박에충돌했을있다고말했다. 지난2014년에도중국석유시추선문제로베트남선박과중국선박이서로충돌한경우가있었다. 로드리고두테르테(Rodrigo Duterte) 필리핀대통령대변인아세안의중국대화교섭자는행동강령이너무느리게진행됐다고말했다. (사진: 마닐라중국영사관밖에서시위대들이중국이남중국해에서꾸준히진행하는간척공사에반대하는플래카드를들고집회중이다.)

2019남중국해에서중국선박수백척이필리핀이관리하는팍아사섬근처를통과하자경각심이고조됐다.

아세안회원국브루나이, 말레이시아, 필리핀, 베트남은350제곱킬로미터남중국해의전부또는일부에대해영유권을주장하고있고, 중국과타이완은남중국해거의전부에대해영유권을주장하고있다. 각국은어자원, 해로, 화석연료매장지를이유로남중국해를매우가치있게여기고있다.

중국은2010년부터군사용인공섬을건설하여다른 나라의경각심을불러일으켰다.